서울특별시, 정원 속 먼 나라 이웃나라‘세계가족정원’… 서울 거주 외국인가족 모집
서울특별시, 정원 속 먼 나라 이웃나라‘세계가족정원’… 서울 거주 외국인가족 모집
  • 최성종 기자
  • 승인 2021.04.06 22: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로 시민의 해외여행 갈증 해소를 위해 만리동광장에 정원 조성

[톱뉴스] 서울특별시는 2020 서울국제정원박람회 일환으로 진행하는 ‘세계가족정원’ 참가팀을 오는 4월 20일까지 온라인으로 모집한다.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시민들의 해외여행에 대한 갈증이 날로 높아만 가고 있다. 이에 일상 속에서 세계 각국의 특색이 담긴 다양한 정원들을 통해 잠시나마 해소하고 작은 행복을 느낄 수 있도록 이번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참가 대상은 서울시에 거주하고 있는 외국인 가족 20팀(1팀당 최대 4인까지 가능)이며, 참가비는 무료다. 참가를 원하는 외국인 가족은 정원박람회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선발된 가족은 4월 23일 개별 연락으로 발표되며, 세계가족정원 조성은 만리동광장에서 사회적 거리두기를 고려하여, 5팀씩 나누어 5월 8일부터 9일까지 이틀간 총 4회차로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프로그램은 영국 왕립식물원 큐가든(Kew Gardens)에서 근무한 오경아 전문 가든디자이너와 정다운 가드너의 강의로 진행되기 때문에 원예 초보자라도 누구나 쉽게 정원을 만들 수 있다.

세계가족정원 조성은 각 팀에게 주어진 원형 화분(지름 70cm)에 신청 접수시 제출했던 ‘정원 구상 아이디어’를 구현하면 된다.

참가 당일에는 각 팀에게 식물, 흙, 모종삽, 앞치마 등 가드닝 키트가 제공되며 정원을 좀 더 특색있게 꾸미고 싶다면 야외용 소품을 지참해 와도 된다.

완성한 20개의 세계가족정원은 정원박람회 개최 기간인 5월 14일부터 끝나는 5월 20일까지 만리동광장에 전시된다.

최윤종 서울시 푸른도시국장은 “외국인 가족들의 다양한 상상력이 담긴 정원 풍경을 통해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지친 시민들의 피로감이 완화되길 바란다”며, “더 나아가 가족과 많은 시간을 보내게 된 시민들에게 건강한 여가생활을 알려주는 계기가 되어 정원문화의 일상화를 기대해 본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