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대문구,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 1인당 25만원 지급
동대문구,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 1인당 25만원 지급
  • 변진주 기자
  • 승인 2021.09.02 1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 온라인, 13일 현장 신청 시작…구민 27만2,800여명 대상, 카드‧서울사랑상품권‧ 선불카드 등 충전
정부긴급재난지원금 콜센터

[톱뉴스] 동대문구가 발 빠르게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 지급을 시작한다.

구는 온라인 신청을 6일부터, 현장 신청은 13일부터 시작하며, 전체 동대문 구민의 80.7%에 해당하는 27만2,800여 명에게 684억6,800만 원을 지급한다, 이번에 지원되는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의 사용기한은 2021년 12월 31일까지다.

구는 신속한 지급을 위해 ▲대상자 DB 관리 및 동주민센터 현장지원 및 교육 등을 위한 운영총괄팀 ▲대상자 DB 적합확인 및 이의신청 심사·결정 등을 위한 지급결정팀 ▲대상자 여부 확인, 미대상자 제외사유 안내, 신청방법 및 사용처 등 안내, 민원상담을 위한 콜센터 등 3팀으로 구성된 ‘국민지원금 추진단’ 등을 운영하며, 13일부터는 거동이 불편한 주민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신청팀’도 운영한다.

국민지원금 대상자 여부 조회는 6일 오전 9시부터 온라인과 오프라인에서 출생년도 끝자리 기준 5부제 방식

[(월)1,6 (화)2,7 (수)3,8 (목)4,9 (금)5,0 (토,일)모두, 단 오프라인은 주말 조회 불가]

으로 할 수 있다. 온라인은 카드사홈페이지(앱), 건강보험관리공단 홈페이지, 제로페이 앱, 카카오뱅크, 카카오페이 앱 등에서, 오프라인은 동주민센터, 카드와 연계된 은행창구 등에서 조회할 수 있다.

지원금 신청은 성인의 경우 개인별로 본인이 신청·수령, 미성년 자녀의 경우 동일 주소지 내 세대주가 신청·수령하는 것이 원칙이나 대리신청도 가능하다. 대리신청은 지급대상자의 ①법정대리인, ②주민등록상 동일 세대원(‘동거인’ 제외), ③동일 세대원이 아닌 배우자 및 직계존·비속이 할 수 있으며, 대리 신청 시 ①대리인 신분증, ②본인 위임장, ③본인-대리인 관계 증명서류를 지참하고, 주민센터를 방문(카드사 신청은 본인신청만 가능)해야 한다. 단, 대리 신청 시 동일 세대원이 아닌 경우 본인 신분증도 지참해야 한다.

지원금은 1인당 25만 원이며, 신용·체크카드, 서울사랑상품권, 선불카드 중선택하여 충전‧사용할 수 있다.

신용‧체크카드 충전은 6일(월)부터 희망하는 카드사 홈페이지에서 온라인으로 신청할 수 있다. 13일(월)부터는 카드사와 연계된 은행영업점에서 방문 신청(주말 불가)이 가능하다. 선불카드는 13일(월)부터 거주지 동 주민센터를 방문해 신청할 수 있다. 서울사랑상품권은 6일(월)부터 서울사랑상품권 앱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이 코로나19 장기화로 피해를 입은 구민들에게 위로가 되고, 생활안정과 지역경제 활성화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우리 구는 구민들에게 신속하게 지원금을 지급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