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조선시대 과학적 통신수단 남산 ‧ 무악산 봉수대 메타버스에 재현
서울시, 조선시대 과학적 통신수단 남산 ‧ 무악산 봉수대 메타버스에 재현
  • 변진주 기자
  • 승인 2021.11.18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내 2개 봉수대 횃불 밝히는 봉수의식 메타버스로 체험… 청소년 300명 참여
메타버스 내 자신의 아바타로 무악산 미션룸 이동

[톱뉴스] 조선시대, 국가의 안위가 걸린 급보를 연기나 횃불로 알리는 통신수단 역할을 하며 수도 한양을 지켰던 봉수대가 메타버스에 재현됐다.

서울시는 서울시내에 있는 2개 봉수대(남산 · 무악산)와 봉수대에 횃불을 밝히는 봉수의식을 체험해볼 수 있는 ‘2021 무악산 봉수의식 재현행사’를 17~19일까지 메타버스 플랫폼 인게이지(Engage)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사전 예약을 통해 선정된 300명의 청소년이 참여한다. 남산 · 무악산 봉수대가 위치한 서대문구 · 중구 인근의 초등학교 · 사회복지시설 이용자들이다.

메타버스 내 다수의 참가자 입장이 어려워 서울시 관내 봉수대가 위치한 서대문구, 중구에 있는 초등학교와 사회복지시설 이용자로 사전 예약을 통해 참여자를 확정했다.

시는 실생활에서 경험하기 어려운 봉수의식을 메타버스를 통해 재현, 전통문화를 향유할 수 있는 역사체험의 기회를 제공하고 봉수의식을 문화유산으로 계승 · 발전시켜 나간다는 목표다.

메타버스 봉수의식 재현행사는 참여자들이 남산 봉수대에서 출발해 5개의 미션을 통과한 후 암구어(암호)를 받으면 최종적으로 무악산 봉수대에 횃불을 밝힐 수 있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실제 남산 · 무악산 봉수대를 360° 촬영한 영상을 통해 마치 현장에 와있는 듯한 몰입감을 선사한다.

참여자들은 봉수의식과 봉수군의 역할에 대한 오디오 가이드를 청취하며 각 미션 마다 주어진 문제를 풀어 나가게 된다. 참여자에겐 참가 사은품으로 도서상품권을 제공한다.

행사 종료 후, 무악산 봉수의식 홈페이지를 통해 메타버스에서 진행한 봉화의식 영상을 관람할 수 있다.

봉수의식 관람 문의는 무악상 봉수의식 운영사무국으로 하면 된다.

이희숙 서울시 역사문화재과장은 “메타버스를 활용한 봉수의식 재현행사는 조선시대 외적의 침입과 위급한 소식을 중앙에 전하는 봉수의식을 재현하는 전통문화행사로 특히 이번 행사에 참여하는 청소년에게 실생활에서 경험하지 못한 전통문화를 체험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전통문화 유산인 봉수의식을 계승해 나가는 행사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