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구, 현대시장 통행로 보행환경 개선 공사 실시
금천구, 현대시장 통행로 보행환경 개선 공사 실시
  • 최성종 기자
  • 승인 2022.05.11 0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스콘 노면 새로 포장 후 도막형 바닥재 추가 시공
공사 위치도(좌)와 현대시장 입구 모습(우)

[톱뉴스] 금천구가 5월 9일(월)부터 26일(목)까지 현대시장 통행로 보행환경 개선공사를 실시한다.

현대시장 통행로는 금천구의 대표 도로인 시흥대로와 독산로를 연결하는 약 700m의 보행로로 주민들의 통행이 많지만, 노면의 노후 및 파손 정도가 심해 통행로를 걷는 주민들은 불편을 겪고 있으며 안전까지 위협받는 실정이다.

금천구는 이를 해결하기 위해 총사업비 3억 원을 투입해 현대시장 통행로의 아스콘 노면을 새로 포장하고, 도막형 바닥재를 추가로 시공해 현대시장 통행로를 안전하고 쾌적한 보행공간으로 조성할 계획이다. 공사는 신속하게 마무리해 공사로 인한 주민 불편을 최소화할 예정이다.

이번 공사는 금하로 631-2부터 독산로 133까지 현대시장 통행로 전 구역을 구간별로 나누어 시행하며, 아스콘 포장 공사가 5월 9일부터 13일까지, 도막형 바닥재 포장 공사가 5월 24일부터 26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엄창식 지역경제과장은 “공사 기간 중 상인들의 영업이 중단되고 인근 주민들은 생활에 불편함이 많겠지만, 보다 안전하고 쾌적한 현대시장의 보행환경을 만들기를 위해 시행하는 공사인 만큼 많은 양해를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