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 속 전시회 둘러보며 주민 소통공간으로 자리매김, 광진문화원 갤러리 전시 재개
일상 속 전시회 둘러보며 주민 소통공간으로 자리매김, 광진문화원 갤러리 전시 재개
  • 최성종 기자
  • 승인 2022.05.28 18: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로 중단됐던 전시, 이달부터 공식 재개
갤러리 내부 모습

[톱뉴스] 광진구는 이달부터 광진문화원 1층 생활문화센터 내 갤러리 전시를 공식 재개했다.

광진문화원 생활문화센터 갤러리는 지역문화예술 활성화와 구민의 문화예술 향유에 이바지해 왔으나, 2020년 1월 코로나19 발생 이후 정문을 폐쇄하면서 줄곧 전시가 중단된 상태였다.

첫 전시는 광진문화원 서양화 강좌의 수강생이자 광진미술협회 회원으로 활동해온 우배순 작가의 개인전으로, 오는 5월 31일까지 열린다. 전시 주제는 ‘평화와 사랑의 숲속 이야기’ 로, 자연의 아름다움을 표현한 18점의 회화 작품을 만나볼 수 있다.

이후에도 ▲한지공예 ▲소묘 ▲서예 ▲유화 등 다양한 분야의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며, 전시에 참여할 작가를 상시 모집 중이다.

양회종 광진문화원장은 “일상회복에 따라 갤러리 전시 운영이 재개되어 반가운 마음”이라며 “앞으로도 구민에게 일상 속 문화예술 체험 기회를 제공하고 문화원이 주민들의 소통 공간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