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도전은 계속된다! 1004석 마포아트센터 재개관 기념 첫 제작 뮤지컬 '첫사랑' 티켓오픈
새로운 도전은 계속된다! 1004석 마포아트센터 재개관 기념 첫 제작 뮤지컬 '첫사랑' 티켓오픈
  • 최성종 기자
  • 승인 2022.07.01 1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뮤지컬 넘버로 재탄생하는 아름다운 선율의 가곡 – 첫사랑, 눈, 내 영혼 바람 되어 등
새로운 도전은 계속된다! 1004석 마포아트센터 재개관 기념 첫 제작 뮤지컬 '첫사랑' 티켓오픈

[톱뉴스] 창립 이래 최초! 재개관한 마포아트센터에서 선보이는 첫 제작 뮤지컬, 단 3일 4회 공연!

마포문화재단은 오는 9월 2일부터 4일까지 단 3일간 마포아트센터 재개관 기념 첫 제작 뮤지컬 '첫사랑'을 선보인다.

이번 공연은 마포문화재단 창립 이래 최초로 도전하는 제작 뮤지컬이자, 1004석 대극장으로 탈바꿈한 마포아트센터 아트홀맥에서 선보이는 첫 뮤지컬로 기대감을 더한다.

뮤지컬 '첫사랑'은 남녀노소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설레는 첫사랑의 기억을 가곡의 서정적인 시어 그리고 아름다운 선율과 함께 담아낸 작품이다.

‘첫사랑’, ‘눈’, ‘내 영혼 바람 되어’ 등 김효근 작곡가의 시대정서를 자극하는 가곡들이 뮤지컬 넘버로 재탄생하여 공연장을 가득 채울 예정이다. 순수예술인 가곡이 가장 대중적인 공연예술 장르인 뮤지컬 넘버로 어떻게 변신할지가 이번 초연의 또 다른 관전 포인트이다.

또한 ‘라흐마니노프’, ‘보도지침‘, ‘브라더스 까라마조프’ 등 다양한 공연에서 환상의 호흡을 보여준 대학로 브로맨스 제작진 오세혁 작·연출가와 이진욱 음악감독이 또 하나의 걸작 탄생을 위해 뮤지컬 '첫사랑' 호의 운전대를 잡았다.

뮤지컬 '첫사랑'이 찾은 보석 같은 배우들, 윤영석, 조순창, 김지훈, 변희상, 양지원 배우까지 실력파 배우들이 이번 공연에 합류하여 다시없을 초연의 감동을 만들어갈 예정이다.

세계적인 소프라노 조수미가 추천하는 가창력의 소유자이자 '오페라의 유령'의 초대 ‘팬텀’ 윤영석 배우와 '노트르담 드 파리' 국내 1대 ‘콰지모토’이자 최근 KBS드라마 ‘태종 이방원’에서 명연기로 대중적인 호평을 받은 조순창 배우가 중년의 사진작가이자 인기 유튜버인 ‘현재의 신태경’ 역할로 작품의 중심을 잡아준다.

또한 TVN 더블캐스팅 방송프로그램에서 배우 차지연, 엄기준, 마이클리의 눈물샘을 터트린 신예 김지훈 배우와 아시아에서 가장 큰 극단이자 전통과 역사를 자랑하는 ‘극단 사계’ 생활을 정리하고 모국어로 대극장 주연에 도전하기 위해 돌아온 변희상 배우가 ‘과거의 신태경’을 어떻게 소화해낼지 귀추가 주목된다.

마지막으로 여주인공 ‘김선우’ 역할에 이효리가 직접 프로듀싱해서 화제가 되었던 그룹 ‘스피카’ 에서 노래, 연기, 외모를 모두 갖춘 뮤지컬 배우로 완벽 변신한 양지원 배우가 합류하여 국민 첫사랑의 면모를 뽐낸다. 이외에도 앙상블 배우 12명의 하모니로 뮤지컬의 깊이를 더해나갈 예정이다.

이번 뮤지컬 '첫사랑'을 총괄 기획한 마포문화재단 송제용 대표이사는 “스타 배우 중심의 한국 뮤지컬 시장에서 재단은 탄탄한 스토리와 곡을 중심으로 작품성에 충실한 뮤지컬을 준비했다. 가곡 소재의 대극장 뮤지컬을 제작하는 새로운 시도가 관객의 다양한 문화적 욕구에 부응하는 공연 생태계 조성과 선순환으로 이어지길 바란다. “고 전했다.

'첫사랑' 티켓 오픈은 6월 30일 오후 2시 선예매, 7월 1일 오후 2시에 일반예매를 시작한다. 초연의 감동을 함께 할 관객 분들을 위한 다양한 이벤트도 마련되어 있다. 7월 29일까지 조기 예매하시는 분들을 위한 30% 할인과 작품 주인공과 같은 55~62세의 꽃중년 관객을 위한 40% 할인 혜택 등 합리적인 가격으로 대극장 뮤지컬을 만나볼 수 있다.

9월 첫째 주 마포아트센터를 뜨겁게 달굴 재개관기념 제작 뮤지컬 '첫사랑'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마포문화재단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