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영희 서울시의원, “강북농수산물검사소 현장방문, 신축 필요성 공감”
윤영희 서울시의원, “강북농수산물검사소 현장방문, 신축 필요성 공감”
  • 변진주 기자
  • 승인 2022.08.03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극심한 노후화로 인해 안전 우려
현장방문 설명 ‘윤영희 의원(국민의힘, 비례대표)’

[톱뉴스] 서울특별시의회 보건복지위원회 윤영희 의원(국민의힘, 비례대표) 서울특별시 보건환경연구원 강북농수산물검사소에 현장 방문했다.

신용승 보건환경연구원장과 박주성 강북농수산물검사소장으로부터 검사소 운영현황 및 이전 필요성에 대한 설명을 듣고 기기분석 및 실험시설, 외부 폐수 저장소 등 주요 시설을 점검했다.

강북농수산물검사소는 서울 강북지역에 유통되는 농수산물의 품질과 안전성을 검사하는 시설로 학교 급식재료에 활용되는 농수산물의 안전성을 검사하는 등 시민의 먹거리 안전과 밀접히 닿아있는 검사기관이다.

그러나 23년간 사용하고 있는 현 건물의 극심한 노후화로 인해 서울시민의 먹거리 안전을 책임지는 식품안전 연구공간으로는 부적합하다는 문제로 인해 2016년부터 신축 필요성이 계속 제기되었으나 부지 확보 곤란 등으로 추진에 난항을 겪고 있다.

신용승 보건환경연구원장은 “현 청사는 신종유해물질에 대응하기 위해서도 식품 안전 연구 공간으로 불리한 실정”이라며, “안전사고 예방을 위하여 관련 규정에 적합한 공간으로 재구성하여 안전한 연구환경 조성이 필요하다”고 피력하였다.

윤영희 의원은 “이런 열악한 환경에서도 시민의 먹거리 안전을 위해 수고하시는 검사소의 연구원들께 감사드린다”라며, “현장에 직접 와보니 가스통이 실험실 내 비치되는 등 듣던 것보다 환경이 더욱 열악하여 신축 이전에 적극적으로 공감하며, 이곳에 근무하는 서울시민의 안전은 물론 서울시민의 먹거리 안전을 생각하여 신청사 이전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모색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