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평구, 국가민속문화재 금성당에서 '샤머니즘아카데미' 운영
은평구, 국가민속문화재 금성당에서 '샤머니즘아카데미' 운영
  • 최성종 기자
  • 승인 2022.08.12 13: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통문화 관심 있는 누구나 참여 가능…회차당 선착순 30명 모집
‘샤머니즘아카데미’ 교육 진행 모습

[톱뉴스] 서울 은평구가 ‘금성당’ 샤머니즘박물관에서 전통문화 교육 ‘제4회 샤머니즘아카데미’를 내달 7일부터 운영한다고 밝혔다.

은평뉴타운에 있는 ‘금성당’은 국가민속문화재 제258호로 조선 세종대왕의 여섯째 아들 금성대군을 모신 신당(神堂)이다. 국내 최초 샤머니즘박물관으로 지난 2016년부터 운영하고 있다.

‘샤머니즘아카데미’는 오는 9월 7일부터 29일까지 전통문화와 샤머니즘의 이해를 주제로 전문가 8명을 초청해 강의를 펼친다. 전통문화에 관심 있는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교육비는 무료다.

강의는 총 8회로 매주 수·목요일 오후 2~4시에 연다. ▲1회 9월 7일 양종승 샤머니즘박물관장의 ‘샤머니즘 이해와 금성대왕 신앙’ ▲2회 9월 8일반혜성 단국대 동양학연구소 연구원의 ‘서울굿, 죽음의례의 음악’ ▲3회 9월 14일 목진호 춘천문화원 연구원의 ‘경기도당굿과 재인청의 음악‘ ▲4회 9월 15일 황해도 진오귀굿(한국민속기록보존소 김덕묵소장) ▲5회 9월 21일 최종성 서울대학교 종교학과 교수의 ’무속 기우제‘ ▲6회 9월 22일 윤동환 전북대학교 무형유산정보연구소 연구교수의 ’동해안별신굿의 경제적 기반과 토대‘ ▲7회 9월 28일 김형근 전북대학교 무형유산정보연구소 연구교수의 ’인문학 시대의 샤머니즘 그리고 남해안굿’ ▲8회 9월 29일 허용호 고려대 HK 연구교수의 ‘무속식 영혼결혼식에 대하여 ’슬픈 결혼, 기쁜 장례‘’ 등을 진행한다.

김미경 은평구청장은 ”한국무속 최고의 콘텐츠 금성당을 전통과 역사가 살아 숨 쉬는 전통 문화공간으로 활용되길 기대한다“면서 ”은평구 대표 문화유산 보금자리로 거듭날 수 있도록 많은 관심을 가져달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