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특별시의회 김용호 의원, “기후변화에 대응한 서울시 방재역량 강화 시급”
서울특별시의회 김용호 의원, “기후변화에 대응한 서울시 방재역량 강화 시급”
  • 변진주 기자
  • 승인 2022.08.25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일 서울시 주관 "수해예방 긴급포럼" 참석
수해예방 긴급포럼

[톱뉴스] 서울특별시의회 도시안전건설위원회에서 의정 활동을 하고 있는 김용호 부위원장(국민의힘, 용산1)은 지난 24일 서울시 물순환안전국이 주최한 '서울시 대심도 빗물배수터널, 어떻게 가야하나?'를 주제로 하는 "수해예방 긴급포럼"에 참석하여 환영의 뜻을 전하고 기후변화에 대응한 서울시 방재역량 강화가 시급하다고 강조했다.

김 부위장원은 포럼 진행 전 인사말과 토론을 통해 “지난 8일, 100년 빈도로 내린 집중호우로 인해 서울 시내 곳곳은 물바다가 되었으며, 이로 인해 그동안 우리가 구축해 놓았던 수해 방지 및 대응시스템 곳곳이 붕괴되어 사망자와 실종자, 대규모 이재민이 발생했다”면서 안타까움을 토로했다.

이어 김 부위원장은 “이번 '수해예방 배수터널 구축 등 관련 긴급 포럼'을 통해 논의된 배수터널의 구축방향과 개선점, 추가 수해대책 등에 대해 의회에서도 꾸준한 관심과 모니터링으로 서울시 방재역량이 더욱 강화될 수 있도록 이끌어 갈 것이며,

서울시민의 안전을 최우선 가치로 삼고 모든 역량을 집중하여 폭우로부터 안전하고 안심할 수 있는 서울시를 만드는 것에 필요한 모든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이날 진행된 포럼에서는 먼저, 손경철 치수안전과장이 서울시 대심도 빗물배수터널 추진경위 및 수해예방 정책 현황에 대해 발표한 후, 이어 임성은 서울기술연구원장이 좌장을 맡아 서울특별시의회와 서울시, 산업계, 학계, 서울기술연구원 등 각계 전문가의 활발한 토론이 진행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