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대문구, 편안함이 어울어진 용두어울림작은도서관 개관
동대문구, 편안함이 어울어진 용두어울림작은도서관 개관
  • 최성종 기자
  • 승인 2022.09.20 1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개관식 진행…어린이집‧공동육아방‧시니어클럽 등과 동대문구민행복센터 1층에 위치
19일 열린 용두어울림작은도서관 개관식에서 이필형 동대문구청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톱뉴스] 동대문구가 19일 ‘용두어울림작은도서관’을 개관하고 일상 속 새로운 지식문화 서비스를 제공한다.

어린이집, 꿈자람공동육아방, 동대문구가족센터, 동대문시니어 클럽 등 다양한 주민편의시설이 조성된 동대문구민행복센터 1층에 자리 잡은 용두어울림작은도서관(무학로89)은 지역주민이 함께 일상을 공유‧소통할 수 있는 공간으로 꾸며졌다.

19일 오후 3시에 열린 개관식에는 이필형 동대문구청장을 비롯해 구의원, 주민 등 30여 명이 참석하여 도서관 개관을 축하하고 시설을 둘러봤다.

용두어울림작은도서관은 연면적 244.6㎡(약 74평)의 규모로 조성되어, 30여 개의 좌석이 있는 일반열람실과 어린이 열람실로 구성됐다. 일반열람실은 자유로운 분위기의 개방형 열람 공간으로 구축하고, 좌석은 창가 전망형 열람석, 북카페형 공간 등으로 배치하여 편안한 독서 환경을 제공한다.

계단형 구조로 된 어린이 열람실에는 빈백과 미니 소파 등을 두어 편안하고 자유롭게 아이들이 독서를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아이들의 독서 활동을 장려하고자 이동식 서가에 아이들을 위한 최신 도서와 도서 시리즈를 비치했다.

용두어울림작은도서관은 도서 열람과 대출 반납 등 자료 제공 서비스를 하는 것은 물론, 추후 어린이 열람실에서 작가 및 주제별 큐레이션 전시를 진행할 계획이다. 도서관 운영시간은 매일 10시~18시(법정공휴일 제외)이며, 누구나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한편 구는 정식 개관 전 9월 5일부터 시범운영을 통해 시스템, 시설 등 환경적인 부분을 보완했다.

이필형 동대문구청장은 “용두어울림작은도서관을 이용하는 주민들이 일상 속 행복을 누리고 다채로운 독서문화 생활을 즐기시길 바란다”며 “다양한 주민편의시설이 모인 동대문구민행복센터에 자리 잡은 도서관이 구민들의 문화 향유를 위한 주춧돌 역할을 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