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2024 따뜻한 겨울나기' 뜨거운 시작
강동구, '2024 따뜻한 겨울나기' 뜨거운 시작
  • 김변호 기자
  • 승인 2023.11.21 2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년 11월 15일부터 24년 2월 14일까지 15억 원 모금 목표로 모금 개시
강동구, '2024 따뜻한 겨울나기' 뜨거운 시작

[톱뉴스] 강동구는 11월 15일, 서울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2024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모금 캠페인을 개시했다고 밝혔다.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사업은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재원을 마련하기 위한 것으로, 매년 서울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강동구가 함께 성금 및 성품 모금 활동을 진행해 오고 있다.

15일 강동구청에서 열린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에는 1호 기부자들의 성금 전달식과 함께 홍보대사 출범식, 온도탑 제막 등 성금을 독려하기 위한 다양한 홍보 활동이 이어졌다.

물가상승과 경기침체로 더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취약계층을 돕기 위해 강동구는 11월 15일부터 내년 2월 14일까지 모금 목표액을 15억 원으로 정했다. 올해 첫 기부자로 나선 ㈜캠코시설관리와 은평교회는 각각 ㈜캠코시설관리 1천4백만 원, 은평교회 5백만 원을 기부해 성금 모금의 뜨거운 시작을 알렸다.

구는 구청 본관에 사랑의 온도탑과 모금함은 물론, ‘따겨’의 마스코트인 열매둥이 등신대도 설치해 구청을 방문하는 주민들의 관심을 유도하고 지역 내 이웃돕기 문화를 조성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수희 강동구청장은 “어려운 위기 속에서도 온정을 베풀어 주신 손길이 있어 어려운 이웃들이 따뜻하게 겨울을 지낼 수 있었다.”며 “올해도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리며, 나눔 문화가 확산될 수 있도록 모금에도 적극 동참해 주시기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