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빈대 예방과 방제 방법 알려드려요" 강북구, 빈대 위험시설 대상 예방교육 실시
"빈대 예방과 방제 방법 알려드려요" 강북구, 빈대 위험시설 대상 예방교육 실시
  • 김변호 기자
  • 승인 2023.11.25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독‧숙박‧목욕업소 등 대상... 40여명 참석
지난 17일 강북구보건소에서 빈대 예방교육이 실시됐다.

[톱뉴스] 서울 강북구는 최근 국내에 출현하고 있는 빈대의 예방 및 방제를 위해 지난 17일 강북구보건소에서 ‘빈대 예방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예방교육은 숙박업소 등 빈대 발생 및 피해가 우려되는 업소들을 대상으로 진행했으며, ▲소독업소 13개 ▲숙박업소 6개 ▲목욕업소 3개 ▲병원 1개 ▲고시원 등 25개 기관 관계자들과 구 관계자(강북구 보건소 빈대예방총괄팀, 주거취약시설 담당팀, 식품접객 업소 담당팀 등) 등 약 40명이 참석했다.

교육은 을지대학교 보건환경안전학과 양영철 교수가 맡아, 약 3시간 동안 ‘국내 출현의 빈대의 종류와 특성 및 종합적 방제’를 주제로 ▲빈대의 식별 방법 ▲빈대의 물리적‧화학적 방제 방법 ▲생활시설별 빈대 방제조치 방법 등을 강의했다.

양 교수는 교육에서 “빈대가 발견됐을 경우 고온 스팀으로 3초 이상 열처리할 경우 빈대를 즉사시킬 수 있다”며 히팅 건과 스팀다리미를 이용한 열 처리 방제 방법 등 물리적 기반 방제 방법을 소개했다. 또 살충제는 인체, 환경에 유해할 수 있으므로 최소한의 범위에서 보조적으로 병행할 것을 당부했다.

이 밖에도 빈대 방제를 위해선 가구들을 벽에서 멀리 떨어뜨리고, 세탁된 의류 등은 밀봉해야 하며, 바닥‧타일 틈새 등은 진공 청소기로 청소해야 될 것을 강조했다.

강의가 끝난 후엔 질의응답 시간을 갖고, 위험시설 업소 관계자들의 문의사항 및 민원사항 등을 해결했다.

이순희 강북구청장은 “강북구는 빈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서울시와 적극 협력해나가고 있다”며 “구민들이 겪을 수 있는 피해와 불안감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빈대 방역 및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