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구, '사회적경제 문화예술 청년 창업지원 프로젝트' 참여자 모집
서초구, '사회적경제 문화예술 청년 창업지원 프로젝트' 참여자 모집
  • 김변호 기자
  • 승인 2024.02.11 0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 문화예술 분야 사회적기업 창업을 희망하는 서초 청년창업가 20여팀 공개 모집
홍보물

[톱뉴스] 서울 서초구가 문화예술 분야 사회적기업 창업을 꿈꾸는 청년들을 지원하기 위한 ‘사회적경제 문화예술 청년 창업지원 프로젝트’ 참여자 모집에 나섰다.

구는 이 달 23일까지 참여자를 모집한 후 총 20팀을 선정할 계획이며 최종 선정된 팀에는 사회적기업 초기 창업을 위한 사업비를 최대 2,500만원까지, 사업 안정화를 위한 임차료를 최대 540만원까지 총 4억원 규모를 지원하게 된다.

이번 프로젝트는 최근 트렌드를 반영한 사회적경제 분야인 ▲공정무역 ▲자원순환 ▲소셜테크(사회적가치 창출에 최신 기술을 접목하는 사업)까지 문화예술 분야의 범위를 확대하여 더 많은 청년들에게 창업 기회를 제공하고 사회적가치 실현과 사회 공헌으로 이어지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구는 서초구 사회적경제 통합지원센터와 연계하여 ‘창업 역량강화 아카데미’도 병행한다. ▲우수기업 벤치마킹 워크숍 ▲창업 및 사회적경제 기업 설립 실무 전문가 교육 ▲재무회계, 인사노무, 마케팅 등 1:1 전문가 컨설팅 등을 준비하여 청년들이 겪는 초기 창업의 어려움도 함께 해소해나갈 계획이다.

구는 2018년을 시작으로 6년간 총109팀의 문화예술 분야 청년 창업지원 프로젝트를 지원해왔다.

특히 지난해에는 21개팀이 프로젝트에 참여하여 다양한 문화예술 창업 아이템을 기반으로 사회적 경제사업을 추진했고, 이 중 19개팀이 2022년 대비 평균 176%의 매출 상승을 기록하고 25명의 신규 일자리를 창출하며 안정적으로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또한 5팀이 특허 출원 및 상표권 등록을 했으며, 1.6억원 상당 외부기관 투자유치를 이루는 등 우수한 성과를 거뒀다.

지난해 프로젝트에 처음 참여한 ㈜플필은 배우 지망생 등과 함께하는 소상공인·지자체·사회적기업 대상 홍보영상 제작 기업으로, ‘예술가들의 더 나은 삶과 직업활동을 돕는다’는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사업 활동을 펼쳐 2022년 147백만원에서 2023년 400백만원으로 272% 매출 상승을 기록하기도 했다.

또한 네이버·디즈니 사와 제휴 및 영화 프로모션을 함께 진행하고, 국내 1위 스타트업 기업 대상 투자·멘토링 전문기관인 ‘AC 프라이머’로부터 투자 유치에도 성공했다고 창업 관계자는 전했다.

프로젝트 모집 대상은 서초구에 거주하거나 활동하는 만 19세 이상 39세 미만 청년 중 문화·예술 관련 사회적경제 기업의 사업 아이템을 가진 예비·초기 창업 팀이며, 신청은 직접 방문 또는 이메일로 가능하다.

구는 심사를 거쳐 3월 중 최종 지원팀을 선정해 보조금을 교부할 계획이며, 선정된 팀은 올해 4월부터 프로젝트에 참여하게 된다. 자세한 사항은 서초구청 누리집의 모집 공고문 또는 일자리경제과로 문의하면 된다.

전성수 서초구청장은 “앞으로도 문화예술 등 다양한 분야의 사회적경제 청년 기업들이 매출 신장 뿐 아니라 사회적 가치를 나누고, 서초 곳곳에 선한 영향력을 전하는 ‘착한 기업’으로 성장하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