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구, 여름철 풍수해와 폭염 대비 현장구청장의날 개최
금천구, 여름철 풍수해와 폭염 대비 현장구청장의날 개최
  • 김변호 기자
  • 승인 2024.07.08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흥빗물펌프장 방문해 풍수해 대비 시설 점검
유성훈 금천구청장이 시흥빗물펌프장에서 빗물펌프를 점검하고 있다

[톱뉴스] 금천구는 7월 5일 본격적인 여름철을 맞아 풍수해 대비 빗물펌프장과 폭염 취약가구를 방문하는 ‘제10회 찾아가는 현장구청장의 날’을 개최했다.

최근 이상기후로 2024년 여름은 장마 시기를 특정할 수 없는 상시적인 폭우가 예상됨에 따라 사전 대비의 일환으로 시흥빗물펌프장의 시설물 작동 상태 및 보유장비 관리 등을 점검했다.

시흥빗물펌프장은 1981년에 준공된 풍수해 시설로서 금천구 2개 동(시흥1동, 독산1동) 유역을 담당하고 있는 대표 시설이다. 지난 2011년 1차례 시설 증설을 거쳐 올해는 11억여 원의 예산을 투입하여 노후시설을 교체해 올여름 장마에 대비하기 위한 시설보강을 마친 상태다.

유성훈 금천구청장은 “지난 2022년 금천구 지역의 집중 폭우로 당시 구 전체적으로 큰 침수피해를 입은 적이 있다”라며, “점점 장마 시기가 예년과는 다른 양상으로 변하는 만큼 집중호우에 대한 점검 및 대비를 철저히 해달라”라고 당부했다.

이어 여름 폭염으로 인해 주거환경이 열악한 저소득층을 위해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후원으로 시행하는 ‘금천 싱싱쌩쌩 에어컨 지원사업’ 지원대상 가구를 방문해 생활 고충을 청취했다.

‘금천 싱싱쌩쌩 에어컨 지원사업’은 폭염의 기간과 강도가 해마다 강해지면서 폭염 위기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거동 불편, 장애 등 저소득가구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난 6월 50가구에 주거환경별 맞춤형 에어컨 설치를 완료했다.

유성훈 금천구청장은 “구민들의 생활환경이 여러 가지 요인으로 급변함에 따라 구 정책 및 사업의 변화도 빠르게 추진될 필요가 있다”라며, “특히 구민의 일상생활에 밀접하게 영향을 주는 사업에 대해서는 적극적으로 의견을 청취해 반영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현장 점검을 추진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