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북구, 제8회 어린이 친구(親區) 성북 페스티벌 개최
성북구, 제8회 어린이 친구(親區) 성북 페스티벌 개최
  • 최성종 기자
  • 승인 2021.05.05 0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북구, 전국 최초 아동친화도시로서 어린이날 맞이 놀이행사 개최

[톱뉴스] 서울 성북구가 어린이날을 맞아 ‘위드코로나 시대’에 맞는 새로운 패러다임의 페스티벌을 연다.

제8회 ‘어린이 친구(親區) 성북 페스티벌’에서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소규모, 비대면으로 행사를 진행하지만, 성북구 전체를 놀이터로 하는 다양한 놀이활동을 준비했다.

크게 네 가지로 운영 프로그램이 나뉘며, ▲놀콕! 소규모 놀이터 ▲집콕! 놀이 KIT ▲ 청콕! 1일 구청장실 ▲차콕! 자동차 극장이 운영된다.

4일과 5일에 열리는 ‘놀콕! 소규모 놀이터’는 성북구 관내 청소년놀터 6개소 및 문화의집, 문화누림센터에서 열린다. 사전예약을 통해 이용인원을 제한하며, 시설별로 주제를 달리해 놀이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청소년문화의집과 장위문화누림센터에서는 가족단위로 즐길 수 있는 놀이 프로그램도 준비돼 있어 주민 호평을 받고 있다.

어린이날 당일에는 성북구 아동청소년들이 구청장이 돼보는 체험도 할 수 있다. 구는 ‘청콕! 1일 구청장실’을 통해 5일 오후 14시부터 구청장실을 개방해 구청장 위촉식, 서류결재, 집무실 견학 등을 할 수 있도록 했다. 실제 구청장실을 아동청소년에게 개방한다는 점에서 올해 축제에 차별화를 두었다.

5일 저녁에는 아동청소년의 가장 많은 기대를 받고 있는 ‘차콕! 자동차 극장’이 열린다. 이날 장위중학교 운동장에서 사전예약 차량 40대가 입장해 가족단위로 차 안에서 영화를 볼 수 있다. 상영 영화도 사전에 어린이 의견을 반영해 선정했다.

이외에도 비대면으로 각 가정에서 즐길 수 있는 ‘집콕! 놀이 KIT’가 준비돼 각 가정에서 어린이날 가족단위 놀이활동을 할 수 있다.

이승로 성북구청장은 “팬데믹 상황 속에서도 우리 아동청소년들의 놀권리는 보장돼야한다”면서 “성북구 전체를 큰 놀이터로 하여 아동과 가족이 자유롭고 안전하게 어린이날을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문화체험과 활동을 준비했으니 구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