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구,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와 식습관 개선 앞장…슬로우(sugar+low) 테이블 프로그램 운영
영등포구,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와 식습관 개선 앞장…슬로우(sugar+low) 테이블 프로그램 운영
  • 최성종 기자
  • 승인 2022.06.21 0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까지 생활 속 당류 줄이기 위한 ‘슬로우 테이블 프로그램’ 운영
영등포구,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와 식습관 개선 앞장…슬로우(sugar+low) 테이블 프로그램 운영

[톱뉴스] 세 살 버릇 여든까지 간다는 속담처럼, 영‧유아기에 형성된 식습관은 청소년기, 노년기까지 연결되어 일생의 건강에 중요한 영향을 미친다.

영등포구는 ‘영등포구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와 함께 지역 어린이들의 올바른 식습관 형성과 건강한 성장 발달을 도모하기 위해 다양한 사업들을 펼치고 있다.

‘영등포구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는 영‧유아 성장에 맞는 체계적인 급식 관리를 위해 지난 2020년 개관한 곳으로, 영양사가 없는 어린이집, 유치원 등 관내 아동시설에 방문 교육을 실시하고 식단 및 표준 레시피를 제공하는 등 각 급식소 특성에 맞는 맞춤형 급식 관리를 지원한다.

또한 급식센터는 아동시설에 국한하지 않고 가정을 대상으로 하는 위생 및 영양 교육, 특화사업들을 운영하며 지역사회 건강증진에 기여해오고 있다.

최근에는 영유아 당류 과다 섭취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고 식습관을 개선하기 위해 슬로우(sugar+low) 테이블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오는 7월까지 진행되는 이번 프로그램은 가정에서 실천할 수 있는 생활 속 당류 줄이기 습관법을 알려준다.

어린이집에서 영양 교육을 받은 아이들이 각 가정에서 가족들과 함께 음료 대신 물, 가공식품 대신 과일 먹기 등의 미션을 실천하고, 이를 인증하는 사진을 찍어 센터로 보내면 소정의 선물을 제공하는 방식이다.

이밖에도 센터는 어린이와 지역사회에서도 연계 가능한 교육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있으며, 구와의 유기적인 협력관계를 바탕으로 지역 내 보육의 질 향상과 안심 보육 환경을 조성을 위해 다양한 방안을 모색 중이다.

김유리 영등포구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장은 “영등포구 어린이들이 올바른 식습관을 갖고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더욱 유익한 교육과 프로그램을 개발, 운영할 것”이라고 전했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영유아기는 성장 발달에 중요한 시기인 만큼, 건전한 식습관 형성과 영양 증진을 위한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지원이 필수적이다”라며 “앞으로도 미래 세대인 어린이들의 건강과 식생활 관리를 위해 다양한 보건사업들을 아낌없이 지원하겠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