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구, 2022년 마을공동체기록전 개최
금천구, 2022년 마을공동체기록전 개최
  • 최성종 기자
  • 승인 2022.11.29 1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을역사 10년을 돌아보고, 마을미래 10년을 준비하는 전시
마을공동체기록전 ‘마을 ±10년’ 홍보물

[톱뉴스] 금천구는 금천구마을공동체지원센터에서 11월 28일부터 12월 31일까지 마을의 과거와 현재, 미래를 표현한 마을공동체기록전 ‘마을 ±10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기록전은 마을 공동체 단체들의 지난 10년을 정리하고, 앞으로의 10년을 어떻게 맞이할지에 대한 고민을 바탕으로 기획됐다. 전시된 작품에는 환경, 교육, 공동체, 문화, 사람 등 다양한 주제로 활동해온 각 공동체들의 이야기를 담았다.

박스로 제작된 공동작품 ‘마을 ±10년’은 금천마을기록가학교에 참여한 마을 활동가 10여 명이 재활용품을 활용해 각자 살아가고 있는 마을 공동체를 표현한 작품이다. 마을센터를 둘러싸고 있는 가로수에는 주민들이 안 입는 니트 옷과 실을 나무에 입히는 예술인 게릴라 니팅(Geurrilla Knitting) 감상할 수 있다. 그 외에도 마을단체 ‘플라스틱 아파트’ 팀에서 만든 플라스틱 수집품 모음과 그간 활동을 예술적으로 형상화한 미디어파사드 작품 등을 볼 수 있다.

부대 행사로는 11월 29일 오후 7시 금천마을기록가학교 3기 수료식과 더불어 작품을 전시한 참여자들이 도슨트가 돼 관객들에게 작품설명을 할 예정이다.

전시 관람을 원하는 주민은 12월 31일까지 금천구마을공동체기록관에 방문하면 된다.

김유선 마을센터장은 “지역 주민이 행복하게 살아갈 터전으로서의 금천을 새롭게 발견하고 표현한 작품에 함께해 주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유성훈 금천구청장은 “이번 전시회는 공동체적 가치를 눈으로 확인하고, 주민이 직접 참여함으로써 완성된다”라며, “마을공동체들의 이야기에 공감하고, 그들의 이야기를 체험하는 장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