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별과 편견없는 인권친화적 강북구 실현" 강북구, 인권문화행사 내달 4~8일 개최
"차별과 편견없는 인권친화적 강북구 실현" 강북구, 인권문화행사 내달 4~8일 개최
  • 김시온 기자
  • 승인 2023.11.29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북구청 1층 로비, 작은인권도서관에 인권 공모전 수상작 전시
인권문화행사 포스터

[톱뉴스] 서울 강북구는 오는 12월 4일부터 8일까지 강북구 인권문화행사를 개최한다.

강북구 인권문화행사는 세계인권선언일(12월 10일)을 기념해, 세계인권선언의 의미를 되새기며 인권존중 문화를 널리 확산하기 위해 마련된 행사다.

구는 4~8일을 인권주간으로 정하고, 인권주간 동안 강북구청 1층 로비와 강북문화정보도서관 내 작은인권도서관에서 사진, 포스터, 카드뉴스 등 인권관련 공모전 수상작을 전시한다.

또한 8일 오전 10시엔 강북구청 4층 대강당에선 명사초청 강연을 연다. 강연은 tvN 어쩌다 어른, JTBC 차이나는 클래스 등 시사교양 프로그램에 다수 출연한 오찬호 작가(서강대 사회학과 박사)가 ‘사랑이 넘치는 곳에 불평등이 있습니다’를 주제로 진행한다.

이순희 강북구청장은 “세계인권선언은 개인의 자유와 권리를 명시하며, 인권과 기본적 자유가 모든 인류에게 동일하게 적용된다는 사실을 세계 최초로 인정한 선언”이라며 “많은 분들이 행사에 참여하셔서 인권의 중요성을 느껴보시길 바라며, 우리 강북구도 차별과 편견없는 인권친화적 지역사회 실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